마음을 가꾸는 정원

0

마음을_표지펼침(탄트아이보리).indd

마음을 가꾸는 정원흙을 만지고 꽃과 나무를 돌보며 나를 성찰하는 치유와 명상의 정원 가꾸기
  • 지은이 : 자키아 머레이
  • 옮긴이 : 이석연
  • 출판사 : 한문화
  • 카테고리 : 문학, 몀상, 영성, 정신세계
  • 초판발행일 : 2015. 5. 22.
  • 쪽수 및 사양 : 204쪽, 128mmx203mm, 두께 13mm
  • ISBN : 978-89-5699-210-5 03840
  • 정가 : 12,000원

도서 구매 사이트

  • 교보문고
  • Yes24
  • 알라딘
  • 인터파크

책 소개

“나는 정원을 돌보고, 정원은 나를 돌본다!”
정원사이자 선禪 수행가인 저자가 안내하는 ‘정원 가꾸기 명상’

저자 자키아 머레이는 조경사이자, 틱낫한 스님이 창설한 상즉종相卽宗(Order of Interbeing)에 소속되어 오랫동안 선禪과 명상을 수행했으며, 신학대학원에서 공부한 신학 전공자이기도 하다. 이런 이력 아래, 고된 노동일 수도 있는 정원 일이 마음과 영혼을 치유하고 가꾸는 명상 수행으로 거듭났다. 그녀 자신이 직업인으로서 일상적으로 해온 정원 일을 명상과 선 수행의 차원으로 끌어올린 경험을 이 책에서 정갈하고 아름다운 언어로 풀어낸다. 마치 자연에서 흘러나오는 노래들 같다.

눈부신 문명의 발달로 세상 어디든 갈 수 있고, 지구 끝까지 소식을 전하게 되었지만, 우리는 정작 자기 자신과는 소통하지 못하며, 자신의 깊은 내면에는 가닿지 못한다. 얼어붙은 땅처럼 차가운 기술의 발전과 바쁜 일상의 감옥에 갇혀 지낼 뿐이다. 하지만 마음을 살피면서 느리지만 의식적으로 정원 일을 하다 보면 책상 밑에 뱀처럼 뒤엉킨 전선 같은 삶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저자는 말한다. 그럴 때 우리는 무엇을 경험하든 경이로움으로 가득했던 어린 아이의 감각을 되찾아 우리 삶의 중심으로 돌아오게 된다는 것이다.

잡초를 뽑고, 흙을 준비하고, 심고, 물주고, 가지치고, 수확하며 정원을 가꾸는 것은 야생과 문명 사이에 자신을 두는 일이다. 정원을 가꿀 때는 자연의 아주 작은 부분에도 모든 감각이 살아나고, 지금 이 순간에 뿌리내리게 된다. 마음을 살피면서 정원 일을 한다는 것은 내가 쓰는 삽과 나의 걸음이나 손길과 함께 지금 이 순간에 온전히 존재하는 일이다. 그러다 보면 외부로만 향해 있던 마음은 자신의 가슴 깊은 곳에 가닿고, 이리저리 얽힌 생각들도 스르르 풀려 가지런해진다.

이렇듯 정원 일을 하면서 자연을 섬세하게 보고, 듣고, 냄새 맡고, 맛보고, 느끼면서 우리는 지금 이 순간에 더 확고히 머물게 되고, 우리의 내면은 더 크게 열리고 더 깊이 확장된다. 정원 일을 선 수행과 결합시키면서 저자는 정원 가꾸기를 통해 현재의 순간을 사는 울림 깊은 경험의 세계로 우리를 이끈다.

저자 소개

지은이 | 자키아 로렌 머레이 ZACHIAH LAURANN MURRAY
미국 조경사 협회의 정회원이자 공인받은 마사지 치료사이다. 현재 영성계몽센터(CSE) 소속의 신학대학원에서 신학 석사 과정을 밟으며 지역 사회를 위한 요가 강좌와 봉사 활동에 정기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그녀는 틱낫한 스님이 창설한 상즉종相卽宗(Order of Interbeing)에 소속되어 오랫동안 선禪과 명상을 수행해 왔다. 또한 갈등을 조화롭게 해결하고자 하는 비폭력 무술인 합기도를 수련하는 무도인武道人이기도 하다. 2급 갈색 띠 소지자로서 캘리포니아 주 산타크루즈의 합기도 훈련원에서 규칙적으로 수련하면서 아이들을 가르치기도 한다. 그녀는 산타크루즈에 있는 작은 오두막에 살고 있는데, 야생 공작이 자유로이 노닐다가 지붕 위의 삼나무에 앉아 잠을 자고 가기도 하는 평화로운 곳이라고 한다.

그린이 | 제이슨 디앤토니스 JASON DEANTONIS
조각가이자 시각 예술가. 다양한 수상 경력을 가졌으며, 여러 화랑과 미술 서적, 교과서, 소설, 아동서 등에서 그의 그림을 볼 수 있다. 최근에 패럴랙스 프레스사와 함께 작업한 책으로 《공간 만들기 – 집에서 홀로 하는 명상Making Space : Creating a Home Meditation Practice》(틱낫한 著), 《화엄경Little Pilgrim》(고은 著)이 있다. www.jasondeantonis.com에서 그의 작품을 더 만나볼 수 있다.

옮긴이 | 이석연
서울대학교 미학과를 졸업하고, 입시학원에서 한동안 대입 논술과 영어를 가르쳤다. 현재 프리랜서 번역가로 활동하며 철학과 소설 등 인문 분야 번역에 전념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유럽신화》 《모든 것이 돌아오는 곳》 《헝거게임으로 철학하기》 등이 있다.

차례

추천의 글_정원에서 우리는 온전한 자신이 된다 – 틱낫한
시작하는 글_올리브나무 아래 근심과 걱정을 내려놓고

정원에 들어서며
한 그루 나무를 보며
정원을 걸으며
초록을 보며
땅의 언어 배우기
자연에서 영감을 얻다
정원에 남겨둘 것 가려내기
정원 디자인하기
현실의 정원과 내가 꿈꾸는 정원의 조화
상상 속의 정원이 꽃처럼 피어나다
뒤얽힌 곳 바로 보기
잡초 없애기
마음을 비우면 길이 열린다
잡초의 지혜
가지치기는 익숙한 것을 버리는 용기
평화는 나의 이정표
흙은 정원의 심장
두엄에서 배우는 생명의 순환
부엽토 만들기
가난한 흙을 풍요롭게 만드는 두엄
마음을 살피는 정원 가꾸기
땅을 파 흙을 숨쉬게 하다
씨 뿌리며 이 순간을 기뻐하기
모든 존재와 공감하기
씨앗이 자라지 않을 때
물의 지혜
손으로 물 뿌려주기
물주기는 흙과 물을 이해하는 일
빗속에서 노래하며
정원 공유하기
용기와 절제가 이해의 꽃을 피운다
공동의 삶터 마련하기
우리는 모두 손님일 뿐
이 순간, 꽃이 여기에
나와 정원이 함께 꽃핀다
무상함이 아름답다
꽃송이 아래 우주가 있다
마침내 열매가
우아하게 익어가기
집착 없이 자유롭게
진정한 자신이 되다
진정한 사랑을 수확하기
홀로 존재한다는 생각 버리기
큰 삶을 살기

옮긴이의 글_내 마음에 정원을 만들 수 있다면
참고도서

Share.